구인구직,창업,직장생활,직업정보 차례....................... 101가지 사랑시hot! ..   남자를 위한 연애학hot!... 건강 정보 1,000   추천 여행 1,000...   솔로탈출, 연애남녀 ..꽃에 대한 명시 ....10억 벌기 재테크... 쇼핑 생활 노하우.... 음식,요리,웰빙 정보... +19세 건강한 성생활 ...자동차 관리 종합정보..... 최신 핫트랜드와 토픽 ..... 대화 잘하는 기술, 대화법

직장인 61%, 명절 전후로 이직 생각





2007-02-20

(서울=뉴스와이어) 직장인 5명 중 3명은 명절 전후로 이직을 고려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커리어가 직장인 1,269명을 대상으로 2월 9일부터 13일까지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61.0%가 '설이나 추석과 같은 명절 전후로 이직을 생각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성별로는 남성의 78.8%, 여성의 46.2%가 '그렇다'고 답해 큰 차이를 보였다.

명절 전후로 이직을 생각하게 된 이유로는 응답자의 46.5%가 '어차피 이직할 거라면 명절 상여금을 받고 나가는 게 좋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다음으로 '회사의 인사이동이 이 시기를 전후로 이뤄지기 때문' 20.5%, '연휴 이후 사표를 내면 상사의 눈치가 덜 보여 부담을 덜 수 있기 때문' 12.4%, '이직을 원하는 가족이나 친지의 권유 때문' 9.3% 등의 순이었다.

연휴나 휴가 이후 동료의 이직이 회사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는 48.1%가 '부정적이거나, 매우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응답했다. '별 영향없다'는 32.9%를 차지했다. '다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와 '매우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각각 12.3%, 6.7%에 해당됐다.

사내에 직원들의 이직 방지를 위한 효과적인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느냐는 질문에는 90.8%가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한편, 가장 적당한 이직 시기에 대해서는 31.0%가 5~7년차의 대리를 꼽았다. 뒤를 이어 3~4년 차 주임(27.2%), 1~2년 차 사원(23.9%), 8~10년 차 과장(12.3%)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창업,직장생활,직업정보 차례....................... 101가지 사랑시hot! ..   남자를 위한 연애학hot!... 건강 정보 1,000   추천 여행 1,000... 10억 만들기 ...에이즈.성병..... 대화 잘하는 기술, 대화법


이곳의 모든 자료와 정보는 게시자로부터 직접 개재 허락을 얻은 것이거나, 본인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이곳의 자료를 다른 곳으로 그대로 옮기실 때는 출처를 밝혀 주세요. 러브젝트닷컴 since 19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