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강원일보 시부문 당선작 ]

눈동자에 살고 있는 구름

정선희

눈동자를 자주 쳐다보는 사람은 언젠가 떠나게 되어 있지
눈동자는 또 다른 눈동자를 부추기지 검은 눈동자
흰 눈동자 눈동자에 살고 있는 구름
하늘에 있는 구름이 눈동자 속으로 흘러들면
그는 더 이상 가만히 있을 수가 없게 되지
구름이 풀린 사람을 본 적 있니? 흰구름이
검은 구름을 침범한 걸 본 적 있니?
그는 눈동자에 발목을 잡힌 사람,
그의 눈동자는 지금 여기를 보지 않고
언제나 저 멀리 허공을 보고 있지
오래전 김시습이 그랬고 임제와 김삿갓이 그랬던 것처럼
그는 세상에 없는 길을 찾고 있지
구름처럼 하늘과 땅을 오르내리고 있지
만약 저들 중 누군가를 좋아한다면
당신도 벌써 구름이 선택한 사람,
만약 스튜어디어스나 등반가를 꿈꾼다면
당신은 벌써 구름에 중독된 사람
사람 마음이 열두 번도 더 바뀌는 것도
구름 때문이야
마음을 붙잡고 싶다면
눈동자를 매달아 두는 게 좋을 거야
쉿! 저기 저 구름
조심해!

(심사위원/ 이승훈·이영춘)

[신작시]

독비(犢鼻)*

무릎은 눈이기도 하고 입이기도 하지 무릎을 90도 각도로 세워서 자세히 보렴 보조개처럼 살짝 들어가는 자리가 눈이야 눈 밑에는 입이 있고 툭 튀어나온 건 이마야 나는 가끔씩 무릎과 손으로 대화를 나누기도 해 어미소가 혓바닥으로 송아지를 핥아주듯 손바닥으로 어루만지기도 하지 무릎은 송아지 콧구멍이야 그곳에 손을 올려놓고 있으면 옅은 숨소리가 아지랑이처럼 전해져 날씨가 추운 날이면 그곳으로 찬바람이 드나들기도 해 콧물 그렁거리는 소리가 들리기도 하지 누군가는 그곳에 성감대가 있다고 해 콧구멍 속으로 손을 넣으면 온몸의 세포들이 전율을 한다는 거야 부드럽고 말랑한 그곳이 촉촉하게 젖어 온다는 거야 뱃속이 부글부글 끓거나 가스가 찰 때 그곳을 통해 사기를 빼내기도 하지 그럴 때 무릎은 하수구가 돼 무릎은 눈이기도 하고 입이기도 하지 하필 왜 그곳에 스위치를 달아 놓았을까?

* 독비(犢鼻): 어린 송아지 콧구멍, 위경락의 요혈로서 정강이뼈 바로 위 움푹 들어간 곳.

정선희
jungwal@hanmail.net ●1969년 경상남도 진주 출생. ●경남대학교 국어교육과 졸업. ●이든샘 논술학원 운영

 

 

 

1990년년부터 국내 주요신문의 신춘문예에 등단한 시인들의 등단 詩, 심사평 등을 담았습니다.
2003년 김경주(대한매일) – 꽃 피는 공중전화
김병호(문화일보) – 징검돌이 별자리처럼 빛날 때
김옥숙(매일신문) – 낙타
문성해(경향신문) – 귀로 듣는 눈
김일영(한국일보) – 삐비꽃이 아주 피기 전에
마경덕(세계일보) – 신발論
문성해(경향신문) – 귀로 듣는 눈
신정민(부산일보) – 돌 속의 길이 환하다
장승리(중앙일보) – 알리움
천수호(조선일보) – 옥편에서 ‘미꾸라지 추(鰍)’자 찾기
박지선(광주매일) – 노고단에서
2002년 김중일(동아일보) – 가문비냉장고
이윤훈(조선일보) – 옹이가 있던 자리
송유자(경향신문) – 鳥致院을 지나며
윤성학(문화일보) – 감성돔을 찾아서
임경림(한국일보) – 산벚나무를 묻지마라
심은희(세계일보) – 버스칸에 앉은 돌부처
안차애(부산일보) – 사냥감을 찾아서
김해민(광주일보) – 희망약국앞 무허가 종묘사
송승근(전북일보) – 낡은 구두
2001년 박옥순/ 김지혜/ 신혜정/ 장만호/ 정임옥/ 서광일/ 길상호
2000년 이기인/ 이승수/ 이덕완/ 최  운/ 최영신/ 박성우/ 조  정
1999년 이승희/ 최경민/ 정영주/ 정지완/ 손필영/ 이희철/ 여   림
1998년 송주성/ 여   정/ 이병욱/ 신해욱/ 이종수/ 조은길/ 손택수
1997년 김창진/ 배용제, 이경임/ 박남희/ 김영남/ 박균수/ 이성일, 이용규/ 이대의
1996년 노만수/ 고창환/ 염창권/ 임찬일/ 최영규/ 한혜영/ 임동윤
1995년 이은옥/ 김지연/ 장경복/ 윤을식/ 박미란/ 윤지영/ 이병률
1994년 김민형/ 김지연/ 김   혁/ 김호균/ 심보선/ 김민희/ 조연호
1993년 정덕재/ 이정록/ 김현파/ 원동우/ 전대호/ 고두현/ 서영효
1992년 소을석/ 반칠환/ 박종명/ 김종욱/ 김수영/ 조재영/ 박현수
1991년 서규정/ 장대송/ 함명춘/ 박윤규/ 이재성/ 박   영/ 박형준
1990년 조성화/ 박라연/ 김유석/ 김용길/ 전원책/ 임영봉/ 이윤학

 

 

본문의 내용 중 틀린 부분이 있으면 메일을 주십시요. 즉시 시정하겠습니다. 1